女양궁 개인전, 올림픽 3번째 ‘금은동 싹쓸이’ 나오나



한국 여자 양궁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개인전에서 올림픽 역대 3번째 금·은·동메달을 싹쓸이 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국은 도쿄 올림픽 여자 양궁 개인전에 강채영(25·현대모비스), 장민희(22·인천대), 안산(20·광주여대)이 출전해 메달 사냥에 나선다. 결…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사이트 ◀ Clcik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