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지 매서운 뒷심… 공동 3위 ‘점프’



전인지(27·KB금융그룹·사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총상금 230만달러) 최종라운드에서 9타를 줄이는 매서운 뒷심을 발휘하며 시즌 최고 성적인 공동 3위에 올랐다. 전인지는 21일 미국 미시간주 그랜드래피즈의 블라이더필즈 컨트리클럽(파72…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사이트 ◀ Clcik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