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삐약소리 나더라”…신유빈·김제덕이 SNS서 주고받은 대화 ‘화제’



탁구 국가대표 신유빈(17)이 동갑내기 양궁 국가대표 김제덕과 나눈 문자를 공개했다. 신유빈은 지난 8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김제덕과 주고받은 메시지를 캡처해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김제덕은 신유빈의 기합 소리에 대해 “삐약소리 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신유빈은…
기사 더보기


스포츠 해외축구중계 사이트 ◀ Clcik


추천 기사 글